도메인으로 서버 열기

필자가 처음 서버 운영을 접한 2011년경에는 대부분의 소규모 서버들이 하마치를 사용하여 서버를 열었다. 지금은 아닌 걸로 밝혀졌지만 당시에는 하마치를 쓰면 DDoS의 위험에서 벗어날 수 있다는 믿음이 있었고, 결정적으로 도메인으로 여는 건 어렵다는 막연한 인식이 있었기에 그랬을 것이다.

그렇게 시간이 흘러 현재는 서버를 도메인으로 여는 방법이 많이 알려지게 되어 어느 정도 수준 이상의 서버들에서는 도메인을 쓰지 않는 경우가 손에 꼽을 정도로 줄어들었다. 그럼에도 모르는 사람이 분명 있을 것이기에 이렇게 글을 써 본다.

도메인은 유료?

.com, .co.kr 같이 도메인답게 느껴지는 도메인은 물론 유료이다. 그렇지만 무료 도메인도 찾아보면 없지 않다. 가장 유명한 무료 도메인들은 다음과 같다.

  1. 내도메인.한국: 내도메인.한국
  2. freenom: https://www.freenom.com/en/index.html?lang=en

이외에도 MCVKR 서비스를 이용한다면 mcv.kr 도메인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언급한 것 외에도 많은 무료 도메인이 있으니 찾아보면 좋을 것이다.

도메인 연결하기

도메인 연결은 의외로 간단하다. 도메인을 구매한 곳 혹은 무료 도메인의 관리 페이지에서 A 레코드를 생성하고 서버의 IP를 연결해 주면 끝나는 것이다. 자세한 과정은 다음과 같다.

내도메인.한국 기준

내도메인.한국으로 도메인 연결하기 1단계
  1. 한글 도메인 검색” 또는 “일반 도메인 검색“에 원하는 도메인 이름 입력 후 검색.
내도메인.한국으로 도메인 연결하기 2단계

2. 보안코드 입력 후 “등록하기” 클릭.

내도메인.한국으로 도메인 연결하기 3단계

3. “도메인 관리” 클릭 후 “[수정]” 클릭.

내도메인.한국으로 도메인 연결하기 마지막 단계

4. “IP연결(A)” 체크 및 A 레코드명(www 등)과 연결할 서버의 IP 입력하기.

Cloudflare(클라우드 플레어) 기준

클라우드 플레어로 도메인 연결하기 1단계
  1. 클라우드 플레어에 로그인 후 좌측 메뉴에서 “DNS” 클릭.
클라우드 플레어로 도메인 연결하기 마지막 단계

2. “Add record” 클릭 후 형식을 “A“로 맞추고 “Name (required)” 칸에 A 레코드명(또는 @), “IPv4 address (required)” 칸에 연결할 서버의 IP 주소 입력.

그다음 “Proxy status“의 체크를 해제해 주고 “Save” 클릭.

※A 레코드명을 @로 입력하면 A 레코드 없이 루트 도메인 주소를 그대로 쓸 수 있다.

이렇게 하면 도메인으로 서버를 열 준비는 끝난다.